• 최종편집 2020-03-18(금)

지역뉴스
Home >  지역뉴스  >  제주도

실시간뉴스
  • 세계자연유산 어린이 유튜브 크리에이터 선보인다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고길림)에서는 도내 초등학생 22명을 대상으로 세계자연유산 어린이 유튜브 크리에이터 <제주 왕!> 교육 프로그램을 8월 12일부터 23일까지 제주세계자연유산센터 및 유산지구에서 진행했다.   ❑ 세계자연유산 어린이 유튜브 크리에이터 교육은 학생들에게 제주자연환경의 가치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학생들이 직접 유튜브 콘텐츠를 제작하여 제주를 알리는 방법을 홍보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전체 100명이 넘는 학생들이 지원하며 높은 관심을 보였다.   ❍ 교육 프로그램에서는 세계자연유산 현장체험, 생태놀이, 오름 모형 만들기, 시나리오 작성법 교육 등이 진행되었으며, 유튜브 콘텐츠 발굴 작업 등을 통해 학생들에게 창의성과 생태적 감수성을 갖는 기회를 제공했다.   ❑ 유튜브 방송 콘텐츠는 초등학생들을 위한 교육자료 구축 및 홍보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콘텐츠(내용, 줄거리)는 곶자왈왕, 동굴왕, 오름왕, 제주왕 등으로 주제를 나눠 제작되며, 각 주제별로 콘텐츠를 유튜브에 올려 연말에 조회수가 많은 콘텐츠를 <제주 왕>으로 선정할 계획이다.   ❑ 유튜브 동영상 제작 후 학부모의 동의를 얻은 작품은 세계자연유산센터 유튜브와 제주생태교육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공개하며 향후 지속적으로 공식채널운영을 통해 참가학생들의 콘텐츠를 제작하여 제주를 홍보해 나갈 계획이다. ❑ 고길림 세계유산본부장은 “세계자연유산 어린이 유튜브 크리에이터 프로그램을 통해 자라나는 미래 세대에게 제주의 소중함을 느끼는 계기를 마련하고, 동시에 어린이들이 직접 제주를 알리는 유튜브 홍보콘텐츠를 제작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면서 “유튜브 시대인 만큼 양성된 유튜브 크리에이터들이 제주의 가치를 전 세계로 알리는 역할을 톡톡히 해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지역뉴스
    • 제주도
    2019-08-26
  • [제주]한라산국립공원은 코스별 탐방 시간 조정 입산시간정보
    제주특별자치도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소장 김대근)는 추절기인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한라산을 찾는 탐방객의 안전과 탐방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입산 및 하산 시간을 조정한다고 밝혔다.   ❑ 한라산국립공원은 코스별 탐방 시간을 최저 30분에서 최장 1시간 단축 운영할 계획이며, 조정된 입산 시간은 다음과 같다.   ․어리목코스(탐방로 입구)․영실코스(탐방로 입구) 오후 3시에서 오후 2시   ․윗세오름대피소 오후 2시에서 오후 1시 30분   ․성판악코스(진달래밭 대피소) 오후 1시에서 오후 12시 30분   ․관음사코스(삼각봉 대피소) 오후 1시에서 오후 12시 30분   ․돈내코코스(안내소) 오전 11시에서 오전 10시 30분   ․어승생악코스(탐방로 입구) 오후 6시에서 오후 5시   ❑  김대근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장은 입산시간 조정에 따른 이용객들의 주의와 더불어 “한라산국립공원 고지대는 불규칙한 날씨 변동에 따른 기온차로 인해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기 때문에 식수, 여벌옷, 모자 등 충분한 복장을 준비해 산행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탐방로별 입산․하산 시간            계절별 코스별 통제장소 동절기 (1․2․11․12월) 춘추절기 (3․4․9․10월) 하절기 (5․6․7․8월) 입       산 어 리 목 코 스 탐방로 입구 12:00 14:00 15:00 윗세오름대피소 13:00 13:30 14:00 영  실  코  스 탐방로 입구 12:00 14:00 15:00 성 판 악 코 스 진달래밭대피소 12:00 12:30 13:00 관 음 사 코 스 삼각봉대피소 12:00 12:30 13:00 어승생악코스 탐방로입구 16:00 17:00 18:00 돈내코코스 안내소 10:00 10:30 11:00 하 산 윗 세 오 름 15:00 16:00 17:00 동 능 정 상 13:30 14:00 14:30 남벽분기점 14:00 14:30 15:00 입산가능시간(전 코스 공통)    - 하절기(5,6,7,8월): 05시 00분    - 춘추절기(3,4,9,10월): 05시 30분    - 동절기(1,2,11,12월): 06시 00분    
    • 지역뉴스
    • 제주도
    2019-08-26

실시간 제주도 기사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직격탄, 제주 관광 회복 조짐
      ‘감염병 청정 제주’이미지로 관광시장 반전 노린다 국내 관광객 유치 ‘총력’… 전략적 마케팅으로 코로나19 악재 넘는다 - 제주도, 입도 관광객 회복 기대감… 위기극복 위한 포털·SNS 마케팅 본격 가동 -   ■ 제주특별자치도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관광 업계를 되살리기 위해 국내 관광객을 중점 유치하기 위한 전략을 세우고, 바이럴 마케팅에 나선다.   ■ 도는 지난 13일부터 국내선 항공 예약 상황이 전주 대비 높아지며, 내국인 관광객 입도 감소 추세가 점차 회복될 조짐을 보인다고 밝혔다.   ❍ 코로나19 발생과 무사증 일시 중지에 따라 입도관광객은 1월 20일(코로나19 감염병 위기경보‘주의’) 이후 총 802,263명(2.16. 기준)으로 전년 대비 24.7% 급감했다.   ❍ 하지만 내국인 관광객 수가 13일(목) 24,409명(전년동일대비 –29.4%), 14일(금) 25,936명(“ -26.1%), 15일(토) 27,679명(” -22.1%), 16일(일) 26,120명(“ -27.2%)으로 점차 감소세가 줄며 평균 -45%대를 보이던 증감률이 –20%대를 기록하고 있다.   ❍ 실제 2월 둘째 주말(2/7 55.7%, 2/8 59.5%, 2/9 52.9%)에는 평균 56.0%를 기록했던 탑승률이 지난 주말 83.8%(2/14 83.9%, 2/15 87.0%, 2/16 80.8%)까지 올랐다.   ■ 이에 도는 ‘감염병 청정 제주’이미지를 적극 활용하고 국내 관광객 중점 유치를 위한 온라인 홍보에 돌입해 관광 시장 조기 회복에 박차를 가한다.   ❍ 아울러 유명 인플루언서 초청 ‘감염병 청정 제주’ 투어를 통해 내국인 관광객의 위축된 여행 심리를 ‘안전 관광 제주’로 전환해 위축된 제주 관광시장 조기 회복을 도모할 방침이다.   ❍ 도외 다중집합장소(공항 5, 지하철 45, 영화관 26 등)에서도 ‘당신이 몰랐던 제주이야기 이미지’를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 이를 위한 예산 규모는 총 128.4억 원이다.   ❍ 내국인 관광객 유치 마케팅에 56.2억 원, 동남아권 등 해외 관광객 유치 마케팅에 38억 원, 직항노선·국내외 홍보사무소 접근성 확충에 34.2억 원 등을 투입할 계획이다.   ❍ 또한 예산 조정을 통해 제주 관광시장 최단기 회복을 위한 ‘제주관광 온라인 빅 할인 이벤트’등을 추진하고, 단체 관광객 유치를 위한 관광업계 인센티브 지원 강화로 분위기 반전을 노린다는 전략이다.   ■ 현재 도는 코로나19로 묶여있던 마케팅 예산을 단계별로 집행하기 위해 관광공사·관광협회와 함께 국내외 마케팅, 접근성 확충 방안들을 논의하고 단계별 전략 수립에 착수했다.   ❍ 특히 마케팅 초기단계에서는 도·공사·협회의 SNS 공식채널을 통한 바이럴 마케팅과 함께, 대국민 온라인 홍보와 주요 포털 사이트 광고, 항공사 등 유관기관 공동 프로모션에 돌입해 안전 관광과 감염증 청정 제주 등 클린 제주 이미지를 지속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 이어 관광업체별 온라인 홍보 지원을 강화하고 ▲언론․대형 여행사 제주초청 팸투어 ▲대국민 제주여행 포스팅 공모전 ▲ 관광업계 공동 ‘탐나오 기획전’ 빅 할인 이벤트 ▲에코파티, 로캉스 지역관광상품 출시 ▲전국 주요도시 현장 로드홍보 ▲수학여행단 등 단체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지원 등도 병행한다.   ❍ 회복 후 단계에서는 국내외 관광객 유치 극대화를 위한 글로벌 캠페인을 시행하고, 기업체·학교·동호회 등 관련 업계의 인센티브를 지원할 방침이다.   ❍ 또한 국내외 직항 노선 증편 등 접근성 확충을 코로나19 발생 이전으로 회복함과 동시에 해외 현지 여행사와 제주상품 프로모션을 강화하는 등 관광시장 다변화를 추진한다.   ❍ 현재 제주도는 무사증 중단이 ‘안전한 관광 제주 ’를 지켜내기 위한 조치였음을 도 해외홍보사무소와 한국관광공사 해외지사 등을 통해 동남아 등 기존 무비자 대상 국가에 홍보하고 있다.   ❍ 향후 도는 코로나19 사태 해제 시를 대비해 민관 공동 마케팅 추진단을 결성해 일본 및 동남아 주요 도시 제주관광설명회와 세일즈 콜을 실시하는 한편, 국가별 주력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 세계적인 관광목적지로서의 제주 홍보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 관련 문의: 관광국 관광정책과 고희신 관광마케팅팀장 064) 710-3391 붙임   관광객 입도 통계 자료 1. 관광객 입도 통계 구 분 계 내국인 외국인 중국인   증감률   증감률   증감률   증감률 계(1.20.~) 802,263 △24.7 735,937 △22.9 66,326 △40.3 32,859 △52.9 2. 16. 26,889 △33.2 26,120 △27.2 769 △82.3 186 △93.6 2. 15. 28,543 △27.7 27,679 △22.1 864 △78.1 19 △99.2 2. 14. 26,843 △31.1 25,936 △26.1 907 △76.5 161 △93.3 2. 13. 25,202 △34.1 24,409 △29.4 793 △78.3 52 △97.8 2. 12. 19,475 △49.7 18,720 △45.2 755 △83.6 103 △96.6 2. 11. 19,925 △49.3 18,922 △45.8 1,003 △77.5 76 △97.4 2. 10. 19,980 △47.3 19,074 △44.1 906 △75.9 66 △97.4 2. 9. 19,935 △47.3 18,959 △42.6 976 △79.7 209 △93.2 2. 8. 21,615 △44.1 20,488 △40.9 1,127 △71.8 86 △96.5 2. 7. 20,573 △48.0 19,213 △45.9 1,360 △66.4 218 △91.7 2. 6. 18,464 △55.6 17,184 △54.1 1,280 △68.8 157 △93.8 2. 5. 17,120 △54.5 15,873 △51.9 1,247 △72.8 116 △96.0 2. 4. 18,918 △41.1 17,633 △38.0 1,285 △65.1 156 △92.4 2. 3. 21,075 △51.4 19,209 △51.8 1,866 △47.1 755 △66.7 2. 2. 23,685 △46.9 21,748 △45.7 1,937 △57.6 923 △67.0 2. 1. 25,978 △33.4 23,657 △32.4 2,321 △42.2 870 △63.1 1. 31. 27,574 △20.5 25,215 △18.4 2,359 △37.2 1,073 △52.4 1. 30. 29,342 1.2 26,391 3.8 2,951 △17.2 1,562 △29.3 1. 29. 33,497 △11.1 30,977 △7.4 2,520 △40.4 1,050 △60.2 1. 28. 37,910 1.5 34,980 4.6 2,930 △25.2 1,152 △50.5 1. 27. 37,509 3.7 34,264 4.2 3,245 △2.0 1,701 △19.9 1. 26. 39,788 0.8 36,561 3.6 3,227 △22.7 1,813 △31.3 1. 25. 40,512 5.6 35,803 3.4 4,709 26.0 2,691 17.6 1. 24. 48,362 28.8 43,931 29.8 4,431 20.3 2,688 14.9 1. 23. 45,677 29.0 40,147 25.3 5,530 63.9 3,993 90.8 1. 22. 39,427 7.8 35,057 8.0 4,370 6.5 3,162 24.2 1. 21. 32,569 △16.0 27,057 △22.5 5,512 42.4 4,108 79.5 1. 20. 35,876 △5.2 30,730 △10.7 5,146 50.9 3,713 65.1   2. 국내선 탑승률 현황 구분 2.14(금) 2.15(토) 2.16(일) 운항 공급 좌석 여객 탑승률 운항 공급 좌석 여객 탑승률 운항 공급 좌석 여객 탑승률 김포 88 18,071 17,521 97.0% 92 18,864 18,423 97.7% 97 19,921 18,056 90.6% 광주 14 2,426 1,871 77.1% 13 2,182 1,691 77.5% 13 2,244 1,887 84.1% 군산 3 518 362 69.9% 3 518 366 70.7% 1 189 122 64.6% 김해 23 4,435 2,686 60.6% 25 4,800 3,390 70.6% 24 4,574 3,190 67.7% 대구 14 2,581 2,095 81.2% 14 2,600 2,222 85.5% 14 2,648 1,818 68.7% 무안 1 200 67 33.5% 1 159 115 72.3% 1 159 115 72.3% 사천 1 147 73 49.7% - - - - 1 188 98 52.1% 양양 3 558 180 32.3% 2 372 135 36.3% 3 558 164 29.4% 여수 3 588 193 32.8% 3 547 148 27.1% 3 547 199 36.4% 울산 3 500 170 34.0% 3 507 148 29.2% 3 507 262 51.7% 원주 1 140 87 62.1% 1 140 104 74.3% - - - - 청주 15 2,872 2,490 85.6% 15 2,790 2,485 89.1% 16 3,061 2,075 67.8% 포항 1 140 34 24.3% 1 140 19 13.6% 1 140 69 64.6% 합계 170 33,176 27,829 83.9% 173 33,619 29,246 87.0% 177 34,736 28,055 80.8% 구분 2.7(금) 2.8(토) 2.9(일) 운항 공급 좌석 여객 탑승률 운항 공급 좌석 여객 탑승률 운항 공급 좌석 여객 탑승률 김포 96 20,037 13,383 66.8% 94 19,577 14,054 71.8% 101 21,012 12,779 60.8% 광주 16 2,756 1,182 42.9% 16 2,749 1,095 39.8% 16 2,852 1,158 40.6% 군산 3 566 243 42.9% 3 518 255 49.2% 3 518 283 50.8% 김해 23 4,454 2,147 48.2% 28 5,438 2,593 47.7% 27 5,172 2,439 47.2% 대구 15 2,837 1,202 42.4% 14 2,600 1,387 53.3% 14 2,648 1,255 47.4% 무안 1 159 22 13.8% 1 159 41 25.8% 1 159 44 27.7% 사천 1 147 56 38.1% - - - - 1 188 85 45.2% 양양 3 558 110 19.7% 2 372 99 26.6% 3 558 124 22.2% 여수 3 499 110 22.0% 3 506 122 24.1% 3 547 125 22.9% 울산 4 680 176 25.9% 4 687 194 28.2% 3 507 234 46.2% 원주 1 140 61 43.6% 1 188 43 22.9% 1 140 66 47.7% 청주 21 3,842 1,790 46.6% 19 3,464 1,711 49.4% 20 3,653 1,511 14.4% 포항 1 140 20 14.3% 1 140 46 32.9% 1 140 58 41.4% 합계 188 36,815 20,502 55.7% 186 36,398 21,640 59.5% 194 38,094 20,141 52.9%   ‘코로나 19 여파 최소화’방역 전제해 행사 추진 - 어르신 편의와 복지위해 노인 시설 정상화, 무료 급식도 재개 - - 행정기관 및 민간단체 행사운영 지침 변경해 행정시·읍면동 등 전파 -   ■ 제주도는 코로나19 ‘확진환자 0’으로 한 달 가까이 청정 지역을 유지하며 점차 안정을 찾아가는 분위기가 조성됨에 따라, ‘행정기관 및 민간단체 행사 운영 가이드라인’을 변경하고 개최 가능한 행사를 추진해 경제 살리기에 행정력을 모은다.   ■ 도는 행정안전부 대책지원본부의 정부·지자체 행사운영지침과 중앙방역대책본부 및 중앙사고수습본부의 집단행사 방역관리 지침에 따라 코로나19 대응계획 수립과 방역조치를 철저히 한 뒤, 행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 변경된 지침에는 주최 기관(단체)은 행사 장소 및 성격, 규모, 참가자 등을 감안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적 조치를 충분히 시행하며, 행사·축제·공연·교육·훈련·시험 등의 집단 행사를 추진한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 특히 대규모 행사 시행 전, 주최 기관은 발열체크 및 방역물품 비치 등의 내용을 포함한 방역 대책을 수립해 관할 보건소와 사전 협의를 진행토록 할 계획이다.   ❍ 주최 기관은 보건소와 연계할 수 있는 핫라인을 구축하게 되며, 행사 준비 시부터 종료 시까지 방역 관리 전반을 총괄·관리하는 방역담당관을 지정·운영하고 의심환자 발생 시 대기를 위한 격리 공간(마스크 착용자만 출입)을 확보할 예정이다.   ❍ 또한 도·행정시를 비롯한 읍면동 자생단체 회의 등은 변경된 지침에 따라 필요한 방역물품(비누·손 소독제, 마스크) 등을 충분히 확보·비치할 계획이다.   ❍ 이번 행사 지침 변경에 따라 도 주민자치위원회협의회 정기총회와 제주시 이장단협의회 정례회의가 2월 중 다시 추진되며, 민간단체 중심의 소비촉진 범시민운동 등도 전개될 예정이다.   ※ 관련 문의: 특별자치행정국 자치행정과 김명준 자치행정팀장 064) 710-6831 보건복지여성국 정인보 보건건강위생과장 064) 710-2910   ❍ 또한 연기된 스포츠 행사들도 일정을 잡았다.   ❍ 제26회 도지사기 생활체육 전도 테니스대회는 4월 11일 개최되며, 제47기 도지사기 배드민턴대회는 5월 2일부터 3일까지, 2020 ITF 제주 국제주니어 테니스선수권 대회는 5월 17일에, 2020 제주 국제 철인3종경기대회는 5월 30일에, 2020 제주신보 국제청정마라톤대회는 6월 13일 진행된다. 당초 2월 14일부터 19일까지 진행 예정이던 제19회 제주워킹 그랑프리대회도 6월에 진행한다.   ※ 관련 문의: 문화체육대외협력국 강태군 체육진흥과장 064) 710-3450     ■ 잠정 운영을 중단한 노인 시설도 정상화되며, 무료 급식도 재개된다.   ❍ 이는 코로나19로 인한 감염 우려가 다소 진정되고 경계 유지 상태가 장기화될 가능성이 있다는 판단 하에 어르신들의 편의와 복지 향상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 경로당, 노인복지관, 노인교실, 노인대학, 경로식당 등 도내 어르신 이용시설 492개소가 단계적으로 정상 운영될 예정이며, 프로그램 운영도 조정·재개된다. ❍ 아울러 빵, 우유, 도시락 등으로 대체하던 무료급식소도 정상 운영을 통해 저소득층 어르신들의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할 예정이며, 홀로 사는 어르신들에 대한 생활 지원사의 활동 강화도 병행된다.   ❍ 도는 시설 개방에 따라 코로나19 감염증에 대한 어르신들의 불안감을 덜어드리기 위해 시설 내 소독, 손세정제 등 위생용품 비치 및 예방수칙 교육·홍보 등을 병행할 것을 요청했다.   ❍ 지난 14일 공문을 통해 행정시·읍면동 단위 행사도 변경되는 지침을 준용하도록 가이드라인을 공유했으며, 읍면동 포함, 행정시에 소관 시설을 개방해 어르신들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조치할 것도 당부했다.
    • 지역뉴스
    • 제주도
    2020-02-17
  • 빛으로 제주의 원도심을 밝힌다 ‘칠성로, 빛으로 제주를 품다’
      제주의 원도심이 밝아진다. 제주의 ‘명동’으로 불리는 칠성로 차없는 거리가 빛을 입어 제주의 겨울밤을 밝힌다. 칠성로 차없는 거리 일대에서 야간 조명과 다양한 포토존 그리고 크리스마스 캐럴이 울려퍼져 2019년 연말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자아내어 칠성로를 찾는 방문객들에게 즐거움과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내년 2월 9일까지 ‘칠성로, 빛으로 제주를 품다’ 행사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이 기간 매일 오후 4시부터 11시까지 칠성로 차없는 거리 구간에 야간 조명과 다양한 포토존이 빛을 밝히며, 12월 주말과 크리스마스 기간에는 버스킹 공연과 현장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칠성로는 제주 원도심의 상징이자 쇼핑거리 1번지로서 제주도민들의 사랑을 받아온 곳이다. 제주의 대표적인 먹거리인 흑돼지거리가 있어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는 곳이기도 하다. 또한 동문시장과 근접하여 제주인의 삶을 가장 잘 엿볼 수 있는 곳이다. 이곳을 배경으로 진행되는 ‘칠성로, 빛으로 제주를 품다’ 또한 이제껏 흔히 보지 못한 야간조명과 함께 진행되는 이벤트로서, 방문객과 관광객들에게 겨울밤 특별한 기억을 선물할 것이다.        ‘칠성로 빛으로 제주를 품다’는 산타 썰매를 끌고 싶은 80마리의 어린 루돌프들이 소원트리에 소원을 빌어 산타의 썰매를 끌게 되고 은하수로 날아간다는 스토리로 진행된다. 탑동 방향에서 칠성로 차없는 거리로 올라오게 되면 4m 대형 트리가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알린다. 그 옆으로는 겨울 북극곰 가족의 포토존이 조성되어 있다. 이어 산타의 썰매를 끌고 싶어 하는 어린 루돌프 80마리의 향연이 아기자기하게 연출된다. 그리고 칠성로 차없는 거리 중앙에 설치된 인터렉티브 트리인 ‘소원트리’가 시선을 끈다. 트리 앞 마이크에서 소원을 빌면 소원빛이 하늘로 오르고 2020년 방문객의 소원에 트리가 빛을 더욱 밝게 비출것이다. 그리고 산타 썰매 포토존과 머리위에서 쏟아져 내리는 은하수 조명은 방문객의 눈을 한번에 사로잡을 것이다. 이외에도 칠성로 아케이드 파티등 조명, 크리스마스 트리와 크리스 마스 캐럴은 따뜻한 겨울을 느끼기에 충분할 것이다.   2020년 2월 9일까지 계속되는 이번 행사와 함께 12월 주말과 크리스마스 기간에는 작은 거리공연과 현장 이벤트가 진행되어 방문객들을 즐겁게 만들 예정이다. 특히 24~25일 크리스마스 기간에는 칠성로 일대에 ‘산타를 찾아라’ 이벤트가 진행되어 방문객들에게 많은 상품의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칠성로, 빛으로 제주를 품다’는 제주에서 겨울과 크리스마스를 가장 많이 느낄 수 있는 장소로 칠성로가 인식되어 칠성로가 한층 젊어지길 기대한다. 또한 공연이나 축제와 같은 기존의 문화관광 행사들의 형식에서 벗어나 야간 조명을 통한 이벤트로 사람들의 관심 끌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계기이기도 하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칠성로가 밝아져서 더 많은 분들이 칠성로를 방문하고 칠성로가 더욱 활기차게 되길 바란다”며, “다채롭고 새로운 야간관광 콘텐츠 개발을 통해 제주 원도심의 밤이 가지는 색다른 매력을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축제
    2019-12-13
  • 동남아관광객, 제주로 먹방 투어 오다
      동남아시아 시장을 타깃으로 한 개별관광객 유치 및 무슬림 관광목적지 인지도 제고를 위한 마케팅이 본격적으로 추진됐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지난 10일부터 오는 14일까지 말레이시아 미디어 및 인플루언서 13명을 초청하여 제주 무슬림 친화 식당과 제주 음식 콘텐츠를 홍보하는 팸투어를 진행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팸투어는 먹방 콘셉트의 제주여행을 홍보하기 위해 현지 유명 유튜버와 50만 여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보유한 인플루언서가 참여한 가운데 제주맛집 여행과 먹방 콘텐츠를 홍보하고 있다.   또한 제주 겨울철 관광과 무슬림 친화 음식점을 홍보하기 위해 여행 및 맛집 리뷰를 주요 콘텐츠로 운영하는 현지 주요 잡지, 온라인 미디어 및 블로거를 초청하여 취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제주 취재는 무슬림 친화 식당, 채식식당, 이색카페, 쿠킹 클래스 등 제주 미식여행 뿐만 아니라 감귤 따기와 동백꽃 등 겨울철에만 즐길 수 있는 제주 여행 콘텐츠도 함께 소개될 예정이다.   제주관광공사는 동남아시아 개별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해 직항노선을 운영하는 항공사와 공동 마케팅을 지속 추진하는 동시에 현지 미디어 및 인플루언서 활용 제주관광 콘텐츠 홍보와 현지 개별관광객 대상 설명회 개최를 연이어 추진할 예정이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이번 팸투어를 통해 말레이시아 개별관광객들에게 보다 다양한 제주의 먹거리를 소개함으로써 제주관광의 만족도를 높이게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말레이시아를 비롯한 동남아 관광객들이 만족하고 즐길 수 있는 제주도를 만들기 위해 테마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홍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 뉴스
    • 관광
    2019-12-13
  • 올 한해 제주 지역관광을 이끌어 온 지역리더 역량강화 워크숍 개최
    - 13일(금) 제주난타호텔 그랜드볼룸 - 지역주민 및 마을공동체 등 유관기관 150여명 참가 - 주민이 이끄는 제주 지역 및 문화 관광활성화 기대
    • 뉴스
    • 문화
    • 종교/학술
    2019-12-13
  • 제주관광의 현황과 정책을 정리한 ‘2018년 기준 제주 관광동향에 관한 연차보고서’ 발간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최근 제주관광의 현황과 실태를 용이하게 파악하기 위한 ‘2018년 기준 제주 관광동향에 관한 연차보고서’를 발간했다.   본 보고서에는 ‘주요 수치로 보는 2018년 제주관광’ 인포그래픽을 비롯해 △주요 관광정책 및 성과 △제도적 기반 △관광객 통계 △관광산업 육성 △관광자원 개발 △관광교통 △관광진흥 활동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제주 관광동향에 관한 연차보고서는 관광산업에 관련된 통계자료를 수집하고 관광정책 동향을 정리하여 매년 하반기에 발표된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제주 관광산업의 현황을 진단하고 관광정책동향을 파악하기 위한 기초자료로서 관련 자료를 지속적으로 정리해 나갈 것”이라며 “보고서의 시의성 및 활용도 제고를 위해 내년에는 발간 시기를 앞당길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8년 기준 제주 관광동향에 관한 연차보고서’ 자료는 제주관광공사 홈페이지(http://www.ijto.or.kr) 관광자료실을 통해 오는 16일부터 열람 가능하다.  
    • 뉴스
    • 관광
    2019-12-13
  • “제주, 중국發 관광시장 회복에 나선다”
      제주가 중국發 관광시장의 정상화를 위한 본격 행보에 나섰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관광국장(강영돈)을 중심으로 한 중국 방문단(제주도, 제주컨벤션뷰로)을 구성해, 중국국책연구기관인 중국여유연구원, 베이징의 주요 여행사, 중국여행사협회 등을 방문하고, 중국 관광시장 회복과 인센티브 투어 활성화를 위한 협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을 통해 중국 여행사 및 주요기관의 제주에 대한 관심을 이끌어냈고, 논의된 다양한 방안은 2020년 마케팅 전략에 도입할 방침이다.   제주도는 중국 문화관광부 직속연구기관인 중국여유연구원(원장 따이빈)과 1542개 회원사를 보유하고 있는 중국여행사협회(비서장 쑨꿰이쩐)을 잇따라 방문해 향후 제주 관광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협력을 구축하였다.   중국 측은 “최근 여행이 일상화되어 특별한 경험을 원하는 개별관광객이 많아지고 있다”며, “이런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관광 상품 개발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중국여유연구원 측과는 중국 인센티브 관광을 유치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집중적인 논의를 진행하였다. 중국여유연구원은 중국의 관광동향 분석을 통해 제주가 중국 인센티브 투어 유치를 추진하는데 필요한 자료와 유용한 조언을 제공하는데 적극 협력하겠다고 하며 지속적인 교류활동을 제언하였다.   중국여행사협회 측과는 협회의 각종 행사에 제주가 참여하여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도록 합의하였다. 또한 오는 12월 20일에 중국 창사에서 개최되는 중국여행사협회 MICE 분과 연례총회에 제주가 참석해 중국 아웃바운드 전문 여행사들을 대상으로 제주 마이스 지원제도를 홍보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것에도 합의했다.   제주도는 베이징 소재 강휘여행사 총재 및 중국청년여행사(CYTS)부총재 등 주요 책임자들과의 면담을 통해 제주를 적극 홍보했다.   특히 증가된 항공노선과 무사증 정책을 앞세워 제주에 대한 관심을 다시 한 번 끌어내는데 성공했다. ※ 17.4월과 ’19.10월 비교, 5개 노선 108편에서 20개 노선 290편 운항으로 증가   또한 중국 주요도시에서 3시간 이내면 도착할 수 있는 장점과 빼어난 자연환경을 활용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등 3박 4일 일정의 인센티브 투어 최적지임을 집중 강조했다.   면담을 가진 여행사 대표자는 “제주에 대한 관심은 항상 가지고 있다. 무사증, 짧은 항공거리, 그리고 제주에서만 볼 수 있는 관광자원과 체험활동은 언제나 매력적”이라며 “개별 관광객은 물론 기업을 대상으로 인센티브 투어 목적지로 적극적으로 제주를 판매할 것”이라는 긍정적인 응답을 얻어내기도 했다.   중국 측은 “최근 중국의 해외 관광 트렌드가 기존의 일반여행 상품이 아닌 힐링, 스포츠, 특별한 체험 등 을 더한 테마형 관광을 선호하는 추세”라며, 관련된 새로운 정보 제공을 요청하기도 했다.   한편 제주도는 주요 여행사 방문을 통해 베이징 소재 여행사 인센티브 관광단 200여명이 12월 21일부터 24일까지 3박 4일 일정의 제주 방문을 확정짓는 가시적인 성과도 거뒀다.   강영돈 제주특별자치도 관광국장은 “중국은 세계 관광시장을 움직이는 거대하고 중요한 시장” 이라며 “이번 방문을 통해 중국 관광시장을 정상화하는데 필요한 관계구축과 함께 다양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었다“고 자평했다.   또한 ”방중 결과를 바탕으로 중국시장 회복과 동시에 단체 관광객의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개별 관광객과 기업 인센티브 투어단 유치에 마케팅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제주 방문 중국 관광객은 사드사태 이후 감소세를 보이다 지난 해 4월부터 전년 동기대비 증가세로 전환되어, 올해 9월 기준 중국 관광객은 779,533명으로 전년 전체 입도 중국 관광객 수 666,120명을 넘어섰다.   또한, 제주에 방문하는 인센티브 관광객도 지속적으로 증가하여 올해 11월까지 제주를 방문한 중국 인센티브 관광 건수가 작년보다 2배 가까이 늘었고, 인원수도 10배 이상 증가하였다.
    • 뉴스
    • 관광
    2019-12-13
  • “제11회 제주국제사진공모전 수상작 발표”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고길림)는 동아일보와 공동으로 주최한 「제11회 제주국제사진공모전」에서 캐나다인 세민 파블로 오 정(Semin Pablo Oh Chong)씨의 ‘한라산을 품은 에메랄드빛’을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제주국제사진공모전은 제주도의 자연적 경관과 삶의 아름다움을 사진적 시각으로 해석해 형상화함으로써 그 소중한 가치를 다시 한 번 느껴보고자 하는 의도에서 매년 개최되고 있다.   올해 공모전은 지난 6월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응모된 작품을 대상으로 심사가 이뤄졌다. 국내외 총 30여개국 1,731명이 참여하고 6,920점이 출품됐으며 외국인 참가자도 103명, 325점이 접수됐다.   대상(상금 500만원) 세민 파블로 오정씨의 작품인 ‘한라산을 품은 에메랄드빛’은 아열대부터 난대, 온대, 고산지대, 식물을 차례로 볼 수 있는 돈내코에서 원앙폭포와 물속에서 사람이 수영하며 수면위로 박치고 나올듯한 모습이 멋들어지게 보여주고 있으며, 물속의 사람과 원앙폭포와 주변 식물들과의 구성미에 사진의 완성도를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금상(상금 250만원)은 김한얼씨의 ‘수높았던 밤’이 수상했으며, 은상(상금 150만원)에는 박상대씨의 ‘한라산 아래’, 오훈범씨의 ‘염원’이 수상했다.   동상(상금 70만원)에는 이미나씨의 ‘형제섬을 담다’, 이운철씨의 ‘해녀. 이미혜씨의 ‘소몰이’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공모전을 심사한 심사위원들은 심사평에서 11회째인 이번 공모전은 전년에 비해 응모자와 작품 수가 현저히 많아졌고, 작품 내용도 기존에는 풍경사진이 주를 이루었던 것에 비해 환경과 문화, 여행의 즐거움을 표현한 사진들이 많아졌다는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또한 수상작들은 피사체를 다른 시각으로 보았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심사평을 전했다.   수상작은 오는 16일 서울 중구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전시되며, 시상식은 12월 19일 오후 3시 서울 종로구 동아미디어센터 20층에서 열린다.  
    • 뉴스
    • 문화
    2019-12-13
  • 제주 관광, 세계 최대 ‘무슬림 관광시장’을 노린다
      제주관광 신흥 잠재시장으로 떠오른 무슬림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맞춤형 콘텐츠 홍보가 이뤄진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한국관광공사 자카르타지사와 공동으로 지난 9일부터 오는 16일까지 8일 동안 인도네시아 TransTV의 'Islam Itu Indah(Islam is Beautiful, 이슬람은 아름다워)‘ 프로그램 제작팀을 제주로 초대해 제주관광 홍보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제작되는 TV프로그램은 무슬림 친화 관광지, 기도실, 호텔 등 제주도내 무슬림 친화시설을 소개하는 방식으로 제작되며, 도내 무슬림 친화 식당도 함께 소개될 예정이다.  ※ 제주도내 무슬림 친화 식당 : 30곳(2019. 9월 기준, 한국관광공사 지정)  ※ 제주도내 상설 기도실 : 12곳(2019. 7월 기준)   이밖에도 감귤 따기와 감귤 타르트 만들기, 억새 등 가을과 겨울에 즐길 수 있는 제주여행 콘텐츠와 요트투어, 전기자전거 등 다양한 액티비티 콘텐츠도 홍보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인도네시아 공중파 채널인 TransTV를 통해 오는 24일부터 12월 8일까지 매주 일요일 총 3회에 걸쳐 방송되고, TransTV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도 노출될 예정이다.   전 세계 무슬림 인구는 약 18억 명으로 전체 인구의 23% 가량이며, 세계 관광 지출의 약 12%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또, 방한 무슬림 관광객 역시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올해 처음으로 100만 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히 인도네시아의 경우 무슬림 비율이 87%에 달해 단일 국가로는 가장 많은 2억 2,000만명 이상의 무슬림 인구를 보유하고 있어 잠재력이 큰 관광시장으로 분류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는 한국관광공사와 공동으로 무슬림 관광객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무슬림 친화 식당과 기도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있으며, 무슬림 친화 시설 안내 홍보물을 별도로 제작해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큰 잠재력을 가지고 있는 인도네시아 관광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관련 인프라를 꾸준히 발굴하고 있다”며, “이와 동시에 제주가 가진 무사증 제도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쿠알라룸푸르, 홍콩 등 제주 직항노선을 활용한 인도네시아 관광객 유치 마케팅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 뉴스
    • 관광
    2019-11-15
  • 정겨운 농어촌의 정취와 맛, 향 느끼고 가세요! 제5회 제주 농어촌체험페스티벌
      제5회 제주 농어촌체험페스티벌이 오는 16일부터 17일까지 2일간의 일정으로 서귀포 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된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고 (사)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체험휴양마을협의회(대표 임안순)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에는 15개 마을이 참여한다.   이는 농어촌체험휴양마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도민과 관광객들에게 체험휴양마을의 체험 기회와 볼거리를 제공해 농어촌마을을 홍보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마을 대표 체험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특산물 전시․판매, 드론퍼포먼스를 비롯한 마을 동아리 공연 등 각종 이벤트와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된다.   16일 11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오후1시부터 마을별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며, 17일 오후 4시까지 시간대별로 공동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중이다.   특히 15개 마을에서 준비한 체험프로그램들은 농어촌의 재료들을 이용한 각종 공예 체험과 지역에서 직접 생산한 먹거리 체험으로 구성돼 참여자들이 농어촌의 정겨운 정취와 맛, 향을 느끼고 갈 수 있도록 기획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사)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체험휴양마을협의회(064-772-5505)를 통해 안내 받을 수 있다.  
    • 축제
    2019-11-15
  • 제주 4차산업 혁신 선도할 관광 전문가 양성!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6일부터 제주관광공사 홈페이지(www.ijto.or.kr)에서 관광종사원 대상 ‘제주관광 아카데미 교육’ 수강생을 모집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올해 상반기 도내 100개 관광사업체 설문조사를 기반으로 만든 ‘관광종사원 교육모듈’ 개발을 통해 도출된 5개 직무와 관심과목에 대한 실무 중심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에 따라 금번 시행하는 제주관광 아카데미 과정은 ▲온라인 광고 ▲마케팅 영업 ▲홍보전략·언론홍보 ▲서비스 ▲고객관리 CRM 등 4차 산업시대의 관광업계 매출 경쟁력 향상을 위한 5개 직무별 전문 교육이 추진될 예정이다.   특히 제주관광 아카데미 과정 중 ‘온라인 광고’는 관광사업체 교육수요 설문조사 시 최대 관심 과목으로서 여행·숙박 등 업종별 관광종사원들의 디지털 역량 및 스마트 기기 조작기술 강화에 중점을 뒀다.   이외에도 도내 중소 관광사업체 관점에서 ‘마케팅 영업’, ‘홍보전략·언론홍보’, ‘서비스’, 고객관리 CRM' 과정을 통해 △통합마케팅 실무 △관광 관련 미디어 실태파악을 통한 안정적인 홍보전략 수립 △홍보자료 작성 실무를 통한 성공적인 언론노출 방법 △정교화된 고객 서비스 제공을 통한 충성고객 세일즈 방법 △관광업 트렌드 변화에 따른 고객대응 방법의 이해와 실습 등의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최근 플랫폼과 모바일을 기반으로 관광 소비패턴이 빠르게 변화하는 환경에서 관광산업의 구조조정과 새로운 관광일자리 창출이 진행되고 있다”며 “공사는 이러한 4차 산업시대에서 도내 관광종사원들이 도태되지 않고 관광산업 혁신성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아카데미 과정은 한 과정당 30명 선착순 모집으로 진행되며(5개 과정 150명 모집), 교육신청 및 기타 자세한 내용은 제주관광공사 홈페이지(www.ijto.or.kr) 내 J-Academy 교육안내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뉴스
    • 모집
    2019-11-08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