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5(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8.25 17: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akaoTalk_20210821_171516007.jpg

 

광주 첨단지구에 우주선 모양의 건물을 발견했다면, 무궁무진한 과학의 세계로 발을 디딜 때가 됐다. 국립광주과학관에서는 과학과 예술을 융합한 다양한 과학 관련 콘텐츠를 통해 과학의 이모저모를 살펴볼 수 있다. 과학이라는 단어를 보는 순간 어렵다, 재미없다는 생각이 가장 떠오른다고 하는데 아이부터 어른까지 과학을 더욱 쉽게 접할 수 있는 곳이다.

 

국립광주과학관의 상설전시관 1관은 광주의 상징 빛과 예술을 주제로 과학과 예술이 융합된 체험을 제공하고, 2관에는 일상 속에서 만날 수 있는 과학과 앞으로 만나게 될 미래의 과학기술을 주제로 한 전시물을 체험해볼 수 있다.

 

 

 

KakaoTalk_20210821_171516007_08.jpg

 

아이누리관은 유아들이 우주와 자연 인체 등 재미있는 과학의 원리를 주제로 과학기술의 원리를 놀이하면서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는 오감형 체험 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곳이다. 그뿐만 아니라 스페이스. 360, 천체투영관, 4D 시뮬레이터, 4D 상영관, 3D 영상관 등 평상시에 경험해보지 못하는 특수 영상을 즐길 수 있는 특수 영상관도 마련되어있다.


전시관 옆 별빛 누리관은 국내 과학관 최대 구경의 지름 1.2m 반사망원경을 갖춘 별빛 천문대와 숙박형 캠프를 진행할 수 있는 숙박 시설 등을 갖춘 천문교육숙박 동이다. 세계 최대규며 키네틱 스틸 조형물 스페이스 오딧세이도 국립광주과학관에 들른다면 꼭 봐야 할 전시 작품이다.

 

 

 

KakaoTalk_20210821_171516007_04.jpg

 

국립광주과학관 기획전시실에서 소리 세상을 담다- 들리는 소리, 보이는 소리, 느끼는 소리 특변전이 829일까지 열린다. 우리의 역사를 장식한 의미 있는 소리에서부터 100여 종이 넘는 다양한 악기와 자연 속 소리, 우리 삶을 편안하게 해주는 미래의 소리까지 소리의 모든 것을 살펴볼 수 있는 다양한 전시콘텐츠도 구성되어 있다.

 

다소 어렵게 느껴지는 과학을 문화로 놀이로 즐길 수 있는 시민의 휴식처이자 배움터인 국립광주과학관에서 미래를 먼저 만나보길 바란다.

 

 

위치: 광주 북구 첨단과기로 23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이들의 꿈을 키워주는 국립광주과학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