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30(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15 11:4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IMG_6676.JPG

청정지역 함양에서 자란 명품 함양 산삼. 산삼 항노화 산업의 모든 것을 만나는 ‘2021 함양 산삼 노화 엑스포가 지난 1010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엑스포는 지난달 10일부터 시작하여 31일 간 상림공원과 대봉산휴양밸리 일대에서 개최되었다.

 

넓은 엑스포장을 걸으면서 관람하기 어려운 교통약자를 위해 전기 순환버스를 운영하며 관람객을 맞이했다. 불로장생을 꿈꾸던 진시황의 신하 서복이 우리나라에서 찾은 불로초가 바로 산삼이라는 전설이 있듯 함양의 산삼은 세계가 주목할 만한 자산이다.

 

‘2021 함양 산삼 노화 엑스포는 올 7월 말 사전예매 목표 80%를 초과달성하며,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총 44만 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였다. 서로의 안전을 위해 온라인 콘텐츠를 개발하고, 거리두기가 가능한 야외 콘텐츠를 개발하여 관람객으로 하여금 힐링의 시간을 누릴 수 있게 하였다.

 

 

 

1IMG_6749.JPG

 

함양 산삼관은 총 3층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1층은 산삼 불로원, 2층 함양 산삼관, 항노화 산업관, VR 체험존, 3층은 전망데크로 되어 있다. 산삼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알기 쉽게 만나볼 수 있으며, '산삼, 새로운 천년을 향하는 모험'을 주제로 3D 입체안경을 쓰고 보는 체험관도 인기를 끌었다.

 

 

 

1IMG_6672.JPG

 

산삼에 대한 학문적인 접근 뿐 아니라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콘텐츠들이 구성되어 관람객들의 접근을 원활하게 했다. 엑스포 행사장이었던 상림숲 일대에는 백일홍, 숙근사루비아, 금잔화 등 다양한 꽃들이 있는 천년의 정원이 있어 엑스포의 분위기를 한층 더 끌어 올렸다.

 

집단 감염이나, 지역 확산 없이 대규모의 행사가 안전하게 끝났다는 것에도 좋은 평을 얻었다. 산양삼 농가 33, 함양군 농특산물 농가 24곳이 참여하여 산양삼, 함양의 농특산물을 소개하고 농가들의 적극적인 판매 전략으로 25억 원의 수익을 이루어냈다. 좋은 결과를 낸 ‘2021 함양 산삼 노화 엑스포를 통해 앞으로 국내 산삼이 더욱 알려지기를 기대해 본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황리에 막을 내린 2021 함양 산삼 항노화 엑스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