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30(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25 15: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KakaoTalk_20211024_121813038.jpg

 

구례는 지리산과 섬진강, 넓은 들녘이 있어 아름다운 풍광과 함께 많은 소출, 좋은 인심과 함께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한다. 높고 푸른 가을 하늘과 조화를 이루는 수목들이 즐비한 '천 개의 향나무의 숲' 정원은 구례 핫플레이스로 뜨고 있는 곳이다.

 

 

 

1KakaoTalk_20211024_121813038_07.jpg

 

원래 이곳은 향나무, 은목서, 금목서 묘목을 키워 팔던 장소였다고 한다. 자연에 동화된 삶을 꿈꾸던 젊은 부부가 새롭게 인수해 땀과 인내, 정성을 다해 다듬어 6천여 평이 수목원으로 꾸몄다. 자연을 즐기며 힐링하는 공간인 구례 천 개의 향나무숲은 1인당 5천 원이 입장료를 내면 무료로 차를 한 잔 마실 수 있다.

 

입구에서 만날 수 있는 카페를 시작으로 늘보 정원, 향나무 숲길, 사색의 숲길, 잔디 광장, 오색 정원, 다람쥐 정원, 멍석 정원, 향기 정원 총 8가지 정원과 숲길 등으로 조성되어 있다.

 

 

 

1KakaoTalk_20211024_121813038_12.jpg

 

천 개의 향나무 숲 나무들은 대부분 수령이 30년 이상이라 크기가 매우 크다. 향나무 사잇길을 걸으면 향긋한 나무의 향기가 코끝을 스쳐 가고 지리산 노고단에서 불어오는 바람을 온몸으로 맞으며 잠시나마 사색의 시간을 가질 수 있다. 꽃 종류가 다양해 구경하는 재미가 있으며 곳곳마다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포토존이 조성돼 있다.

 

아무것도 안 하고 걷거나 앉아 쉬기만 해도 좋을 장소인 잔디밭에 앉아 여유롭게 소풍을 즐기기에도 안성맞춤이다. 또한, 향나무숲으로 둘러싸인 드넓은 천연잔디정원은 문화행사의 장소로 대여가 가능하다. 힐링이 어떨 때보다 필요한 요즘 걱정 근심 잠시 내려놓고 천 개의 향나무 숲에서 자연을 느껴보는 시간을 가져보면 어떨까?

 

위치: 전라남도 구례군 광의면 천변길 1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친 일상의 쉼터가 되어주는 구례 천개의 향나무숲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