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6(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10 15:0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DSC04304.jpg

 

고려 시대에 몽골을 대상으로 항전을 한 장소이자 조선 시대에는 청나라, 프랑스, 일본 등 강대국의 침략에 맞서 싸우던 장소, 강화도. 여러 차례 외세의 침략을 받아 지붕 없는 박물관이라고 불릴 만큼 유적지가 많은 강화도의 역사를 들추어볼 수 있는 인천 강화전쟁박물관에 방문했다.

 

 

 

DSC04306.jpg

 

강화전쟁박물관이 위치한 갑곶돈대는 몽골의 침략으로부터 강화해협을 지켜 낸 곳이다. 갯벌이 넓고 물살이 세 외세의 접근이 어려웠던 천혜의 요새 강화는 고려 시대에는 여몽전쟁 동안 수도로 사용되었고, 조선 시대에는 왕가의 피난처였다. 인천 강화전쟁박물관은 역사의 고비마다 외세의 침략을 막아낸 강화도에서 일어났던 전쟁을 주제로 각종 전쟁 관련 유물을 전시하고 연구, 보존, 수집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DSC04310.jpg

 

강화전쟁박물관은 1층과 2층에 총 4개의 전시실을 두고 시대순으로 강화도에서 일어난 전쟁의 역사를 소개한다. 강화의 호국역사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주제관과 각 시대별로 강화에서 벌어진 전쟁들을 소개하는 전시들은 디오라마, 시뮬레이션, 실제 사용되었던 유물 전시 등을 통해 만나보게 된다. 특히 항일운동 가상체험공간에서는 당시의 의병이 되어 화면을 통해 퍼즐과 총싸움을 하며 직접 일본군을 물리칠 수 있으니 체험해 보기를 추천한다.

 

 

 

DSC04312.jpg

 

강화전쟁박물관의 관람요금은 어른 900, 어린이 600원으로, 천 원도 되지 않는 요금으로 강화의 전쟁 관련 유물들을 볼 수 있다. 주차 요금은 무료이며 갑곶돈대 및 박물관 안내를 위한 해설사가 상주하고 있으니 관광 안내를 원할 경우 갑곶돈대 관광안내소에 문의하면 해설을 들을 수 있다.

 

 

 

DSC04323.jpg

 

잘 알려진 전쟁 외에도 다양한 의병 활동과 만세 운동 등 강화도에서는 섬이라는 지리적 특성을 잘 살린 활동들이 많이 있었다. 이번 주말, 전쟁 역사가 살아있는 인천 강화전쟁박물관에서 한반도의 방패가 되었던 강화도를 만나보는 것은 어떨까.

 

 

 

DSC04309.jpg

 

 

위치 : 인천 강화군 강화읍 갑곶리 1040

 

강화전쟁박물관 홈페이지 : https://www.ganghwa.go.kr/open_content/museum_war/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천 강화전쟁박물관, 역사의 고비마다 외세의 침략을 막아낸 강화의 전쟁 역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