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6(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1 17:5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DSC_2486.JPG

 

야자나무와 난초, 튤립과 선인장이 공존하는 여미지 식물원은 잘 그려진 동화책의 일러스트 삽화 같다. 어린 왕자가 불시착한 사막부터, 정글북 속 모글리가 사는 정글, 비련의 주인공이 눈물 흘리는 동양풍 정원까지. 다양한 테마로 꾸며진 동양 최대의 온실, 제주 여미지 식물원을 소개한다.

 

 

 

DSC_2137.JPG

 

여미지 식물원은 총 2300여 종의 식물을 만날 수 있는 제주의 거대한 식물원이다. 1992년에 동양 최대의 온실로 한국 기네스 협회의 인정을 받은 여미지 식물원은 실내 식물원과 실외 식물원을 아우르며 제주의 주요 관광지가 되었다.

 

 

 

DSC_2414.JPG

 

원 모양의 식물원은 왼쪽에서부터 차례로 돌며 구경하게 되어있다. 차례대로 신비의 정원, 꽃의 정원, 물의 정원, 선인장 정원, 열대 정원, 열대 과수원을 만나게 되며 각 정원은 서로 다른 테마로 꾸며져 있다. 짜임새 있게 만든 정원들은 곳곳에 사진 찍기 좋은 장소를 마련하고 있어 더 즐겁게 관람할 수 있다.

 

 

 

DSC_2487.JPG

 

신비의 정원은 화산 암반석과 양치식물, 자생 식물들로 이루어져 있으며, 꽃의 정원은 열대 및 아열대 식물들로 조성되어 있다. 물의 정원은 연못과 습지로 조성되어 있으며, 열대 정원과 열대 과수원에서는 열대 식물을 볼 수 있다. 다양한 기후의 식물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어 색다르고 신선한 경험이 될 것이다.

 

 

 

DSC_2240.JPG

 

여미지 식물원 건물 중앙에는 높은 탑이 있는데, 계단 또는 엘리베이터를 통해 올라갈 수 있다. 탑의 꼭대기에 오르면 남쪽으로는 중문 색달 해변을, 북쪽으로는 한라산을 볼 수 있어 파노라마 사진으로 제주를 한눈에 담을 수 있다.

 

 

 

IMG_4489.JPG

 

실외에는 열대기후 지역에서 자라는 야자나무들과 선인장 종류들이 큰 규모를 뽐내고 있다. 여미지 식물원은 실내 식물원만큼이나 실외 식물원도 규모가 크고 잘 조성되어 있으니 꼭 시간을 내어 구경하기를 추천한다. 멸종 위기 식물 전시원부터 한국, 제주, 일본, 이태리, 프랑스 등 각국의 식물에 맞추어 만들어진 정원 등 실외 식물원을 관람하는 재미도 쏠쏠하다. 실외에는 큰 잔디밭이 있어 돗자리를 챙겨오면 푸른 잔디 위에서 소풍을 즐길 수도 있으니 미리 준비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보면 어떨까.

 

 

 

DSC_2259.JPG

 

여미지 식물원의 관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매표는 마감 시간 30분 전까지만 가능하다. 다만, 여미지 식물원은 워낙 넓고 구경할 것이 많으니 실내, 실외 식물원을 모두 구경하려면 충분히 시간을 내어 여유롭게 방문하는 것을 추천한다.

 

 

 

IMG_5821.JPG

 

이곳저곳 발길 닿는 곳마다 동화 속 세상이 펼쳐지는 여미지 식물원에서 여유로운 제주도 여행을 만나보자.

 

 

 

DSC_2186.JPG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문관광로 93

 

 

여미지식물원 홈페이지 : http://www.yeomiji.or.kr/main/main.jsp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주 여미지 식물원, 초록빛 동화 속에서 떠나는 여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