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4(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9.22 18: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5.18자유공원_03.jpg

 

광주 5.18 자유공원은 19805.18 민주화운동 당시 많은 광주 시민들이 군사재판을 받았던 상무대 군사 법정과 영창을 원형 그대로 복원 및 재현한 곳이다. 실감 나는 밀랍인형들과 상황 설정으로 광주의 비극에 대해 자세히 알려주는 5.18 자유공원을 소개한다.

 

 

 

5.18자유공원_05.jpg

 

원래의 위치에서 약 100m 정도 떨어진 곳에 재현된 광주 5.18 자유공원은 역사적 투쟁의 자취를 생생한 현장 모습 그대로 후세에 남겨 민주화 의지로 불의에 항거했던 시민들의 모습을 보여준다. 포승줄에 묶여 연행되는 시민들의 모습과 진압봉을 들고 위협하는 헌병들의 모습 등은 밀랍인형으로 그대로 재현되어 마음에 더 와닿게 느껴진다.

 

 

 

5.18자유공원_19.jpg

 

광주 5.18 자유공원은 크게 법정, 영창, 전시실, 들불열사 기념비, 헌병대 생활 장소로 이루어져 있다. 먼저 법정은 5.18 군사재판을 위해 지어졌던 법정을 그대로 재현한 것으로, 민주화운동에 참여했던 구속자들은 이곳에서 군사재판과 고문 수사를 받았다. 군사재판을 받은 구속자들은 상무대 헌병대 영창이라고 불렸던 영창에 수감되어 감시되었다.

 

 

 

5.18자유공원_23.jpg

 

전시실에는 당시의 상황을 자세하게 알 수 있는 다양한 자료들이 있어 글과 영상 등을 통해 5.18에 대해 자세히 배울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의 가슴에 상처를 남긴 5.18 민주화운동은 역사의 사건, 맨주먹의 저항, 죽음과 부활, 천년의 빛 5.18이라는 구성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5.18자유공원_01.jpg

 

들불열사 기념비는 광주 최초의 노동야학이었던 들불야학의 학생과 교사 중 5.18 민주항쟁으로 인해 돌아가신 7명의 열사를 기리는 조형물이다. 항쟁에 주도적으로 참여한 그들의 정신을 이어받아 들불열사 기념사업회에서는 매년 각 열사의 이름과 상징에 맞는 인권 운동가에게 들불상을 수상하고 있다.

 

 

 

5.18자유공원_09.jpg

 

5.18 자유공원은 이름에 자유가 들어가듯 자유와 민주주의의 소중함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장소였다. 광주의 오월을 기억하고 의미를 되새기기 좋은 역사 체험장 광주 5.18 자유공원에서 자유의 소중함에 대해 생각해 보면 어떨까.

 

 

 

5.18자유공원_11.jpg

 

 

 

위치 :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동 116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 5.18 자유공원, 광주의 비극을 그대로 재현한 곳에서 느끼는 민주주의 정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